단해 로고

단해뉴스

축적된 기술과 창조정신으로 미래가치 창조의 주역이 되겠습니다

㈜단해 2019년 글로벌 강소기업 선정

관리자   ㅣ  2019-06-17 오후 6:24:35  ㅣ  조회 : 482

   

 

 

 

중소벤처기업부 서울지방청은 올해 신규 글로벌 강소기업 29개사를 선정했다고 20일 밝혔다.

서울중기청은 공기청정기 및 소형가전, 화장용품, CC(폐쇄회로)TV, 백신, 종자, 제조용품 등 다양한 분야의 29개 기업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신규 지정했다.
서울지역에서 최종 선정된 기업은 ㈜로보로보 클레어㈜ ㈜선택인터내셔날 ㈜진코퍼레이션 ㈜바람인터내셔날 ㈜브이티코스메틱 ㈜라파스 ㈜현대아이티 ㈜시피에스티 디오에프연구소 ㈜코스메랩 이노진 애드윈코리아㈜ ㈜아우딘퓨쳐스 ㈜티라유텍 ㈜씨트링 한두철강㈜ ㈜금영제너럴 ㈜이호아이티씨 아이디피㈜ ㈜에이씨아이케미칼아시아 단해 유바이오로직스 ㈜포레스코 ㈜금유산업 ㈜세풍폴리머 ㈜아크메디코리아 아시아종묘 아시아종묘 29 기업이다.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지정되면 향후 4년간 중기부 및 지자체의 지원을 집중적으로 받을 수 있다. 중기부는 해외마케팅 프로그램에 4년간 2억원을 비롯해 연구개발(R&D) 참여시 우대, 민간 금융기관을 통한 보증·금융지원 등을 제공한다.
서울시는 업체당 3000만원 이내에서 기술, 판로, 인력양성 등 기업수요 맞춤형 지원 등을 계획하고 있으며, 올해 예산으로 8억원을 배정했다.
글로벌 강소기업 지정사업은 2011년 최초 시행돼 서울지역에서 156개사를 지정·배출했다. 현재 지정기업 78(전국 533)사를 운영하고 있다.
서울중기청은 오는 22일 서울 용산구 사울파트너스하우스컨벤션홀에서 '2019년 신규 글로벌 강소기업' 지정서 및 현판 수여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박영숙 서울중기청장은 "혁신성과 글로벌 성장 잠재력을 갖춘 기업이 글로벌 강소기업 지정 사업을 성장사다리 삼아 세계에서 주목받는 대한민국 대표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전체 : 7, 현재 : 1/1 페이지